맛있는 당뇨식에서 개인맞춤 식이요법까지, 닥터키친 Dr.Kitchen

셰프들과 함께 레시피 개발, 식이 관리가 필요한 사람들에게 먹는 즐거움을
병원과 검증한 맛있고 건강한 식사를 HMR 반조리 형태로 제공
Photo @ Dr.Kitchen

병원 식사는 대체적으로 맛이 없습니다. 특히 혈당 등을 조절해야 하는 환자용 식사의 경우에는 더 맛이 없는 것이 사실입니다. 이유는 건강을 회복해야 하는 입장에서는 강한 조미료, 소금, 설탕과 지방 등 입맛을 돋구는 재료의 사용이 제한 되기 때문입니다.

비교적 단기간에 건강이 회복되어 이러한 환자용 식사가 더 이상 필요하지 않을 수 있다면 좋겠지만, 장기간에 치료가 대부분인 경우 먹는 즐거움을 포기해야 하는 상황이 벌어집니다.

그럼 ‘먹는 즐거움’은 포기를 해야 하는 걸까요?

지난 2015년 설립된 스타트업 닥터키친(Dr.Kitchen 대표 박재연)은 당뇨병 환자를 위한 식단 배송 서비스로 시작했습니다. 서울대병원과 고려대안암병원, 삼성서울병원, 이화여대 식품영양학과 등 전문기관들과 함께 당뇨와 암 등 질환에 맞는 식단을 연구하고, 전문 셰프들이 직접 요리해 맛을 낸 맞춤 당뇨 식단과 고단백 면역 식단 등을 정기 배송하고 있습니다.

닥터키친의 박재연 대표는 개인 맞춤형 식단이 필요한 상황에서 막상 요리를 하거나 접하기 힘든 상황때문에 서비스를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합니다. 그래서 회사의 미션이 식이 관리가 필요한 질환자들에게 ‘먹는 즐거움’을 되돌려주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의료 데이터와 영양분석, 임상실험과 개개인의 몸상태를 수치화하는 부분은 어쩌면 기술 과학 스타트업의 기본 영역입니다. 거기에 올바른 영양소의 배치 함량, 공급의 적정량과 생활습관에 따른 패턴분석 등은 일상생활과는 동떨어진 곳에서 벌어지는 일처럼 여겨집니다.

하지만 먹고, 입고, 잠자는 의식주에 있어서 모든 것은 결국 우리의 삶을 지속시키고,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부분입니다. 닥터키친은 식이요법 부분에 있어서 음식 즉 몸을 건강하게 회복하게 하기위해 맛을 포기하지 않고 맛을 지키는 맞춤식에 집중했습니다.

Photo @ Dr.Kitchen

30세 이상 성인 중 당뇨병 인구는 약 500만 명, 공복혈당장애는 약 870만 명

2018년 대한당뇨병학회에서 발표한 ‘Diabetes Fact Sheet in Korea 2018’에 따르면 30세 이상 성인 7명 중 1명 (전체 14.4%, 남자 15.8%, 여자 13.0%)이 당뇨병을 가지고 있고, 30세 이상 성인 4명 중 1명 (전체 25.3%, 남자 31.0%, 여자 19.7%)이 공복혈당장애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혈당장애로 환자용 식단을 이용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30세 이상 성인 중 당뇨병 인구는 약 500만 명, 공복혈당장애는 약 870만 명, 전체적으로 1,372만 명이 혈당장애가 있다고 분석하고 있죠. 자료에서 지적하는 가장 큰 문제는 당뇨병 환자 10명 중 4명이 본인이 당뇨병을 가진 것을 모르고 있다는 것이라고 합니다 (인지율 62.6%). 약물치료를 받고 있는 경우는 절반이 조금 넘는 정도이며 (치료율 56.7%), 혈당조절 목표에 도달한 경우는 4명 중 1명입니다 (조절률 25.1%).

박 대표는 ‘건강식과 맞춤식은 다른 개념’라고 설명합니다. 일반적으로 우리는 당뇨식을 건강식으로 이해할 수 있지만 신장질환이 있는 사람에겐 오히려 건강을 악화시키는 식단이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외삼촌의 당뇨로 가족 외식 때 식당을 고르다 개인 맞춤형 식단이 필요하다는 걸 확실하게 느꼈습니다. ‘있어야 하는데 없는 것’, ‘많은 사람이 혜택을 볼 수 있는 것’에 고민이 있었습니다.”

Photo @ Dr.Kitchen

질환자를 위한 맞춤식에서 개인 생애 주기별 맞춤식까지

“그럼에도 현재 저희는 맞춤식의 초기단계라고 생각합니다.” 박 대표는 ‘먹는다는 것이 단순히 살아가는Life 조건의 영역에서 심미적인 부분까지 충족하는 예술Art의 영역으로 발전’했고, ‘건강과 자신의 몸상태에 적합한 식단에 대한 부분은 과학Science의 영역’인 것 같다고 말합니다. 과학의 영역쪽에 더 무게를 두고 있다는 의미입니다.

현재 주요 사용층은 당뇨환자 및 암경험자 입니다. 당뇨, 암 등 질환자는 식단관리에 주의가 필요하죠. 질환자를 위한 맞춤형 식단 서비스는 당뇨와 암뿐만 아니라 고혈압, 신장질환 등 식이요법이 필요한 분들을 위한 서비스까지 확대되었습니다.

사이트에서 현재 자신의 몸 상태에 맞게 식단을 고르면 그에 맞는 재료와 성분이 들어간 요리를 정기구독 할 수 있습니다. 구독한 식재료는 HMR(Home Meal Replacement 짧은 시간에 간편하게 조리하여 먹을 수 있는 가정식 대체식품) 반조리 형태로 배송되고, 10분 내로 조리해 가장 맛있는 상태에서 먹을 수 있는 있습니다. 인기있는 품목은 개별 메뉴로 단품구입도 가능합니다.

박 대표는 “현재 ‘완벽한 개인 맞춤’의 바로 전 단계로 생애 주기에 맞는 식단을 개발 중”임을 밝혔습니다. 이화여대 식품영양학과와 함께 갱년기 여성을 위한 맞춤형 식단 개발을 시작했습니다. 여성은 중년에 들어가면 호르몬과 신진대사의 변화로 섭취 영양소와 필요 영양소의 불일치가 커지게 됩니다. 이를 보완하는 식단을 2020년에 출시할 계획입니다.

이 외에 개인 생애 주기에 맞는 산후 조리 식단, 수험생 식단도 개발을 진행중이며, 올해 6월 질환자 뿐만 아니라 건강한 사람 모두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도 선보일 예정입니다.

글 Written by. 김영욱 Kim Youngwook

이 기사는 인더뉴스와 함께 작성되었습니다. This article was written with iN THE NEWS.

Connected


Company

닥터키친 Dr.Kitchen Co., Ltd. 

https://doctorkitchen.co.kr/
Tel. 1833-6334
Email. 입점∙제휴 hello@doctorkitchen.co.kr
​채용문의 recruit@doctorkitchen.co.kr

More info>


Leave a Reply

Please log in using one of these methods to post your comment: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