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일대 창업 밸리 조성 본격화…2024년까지 486억원 투입

서울시 도시재생위원회 통과

Image @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 일대를 창업 밸리로 만드는 캠퍼스타운 사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지난 29일 열린 도시재생위원회에서 ‘안암동 캠퍼스타운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안’이 조건부 가결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안건 상정은 ‘안암 창업밸리’ 조성 사업이 지난 9월 국토교통부 도시재생 뉴딜 신규사업으로 최종 선정된 데 대한 후속 작업이다.

이번 가결에 따라 시는 2024년까지 국비 100억원 등 총 486억원을 투입해 이 일대의 창업 위주 도시재생을 진행한다.

투자가 마무리되면 이 일대에서 창업가 1천명 이상을 육성할 수 있을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시는 창업 공간과 함께 청년 창업가 주거공간인 ‘스타트업 하우징’, 지역주민의 소통·교류 공간인 ‘안암 어울림센터’를 조성하고 도로포장 개선, 방범 폐쇄회로(CC)TV 확충 등도 병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도시재생위원회는 ‘천연충현동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 변경안’을 원안 가결했다.

이 변경안은 계획 대상지역 내 주차장을 일부 늘리는 내용을 담았다.

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10/30 09:00 송고

Leave a Reply

Please log in using one of these methods to post your comment: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